[KOSTA 2018 섬기는 이들] 찬양팀 & 사운드 엔지니어

  1. 예배 인도 팀이 어떻게 구성되고 어떻게 함께 준비해 왔는지 안녕하세요. 이번에 코스타 예배팀을 담당하게 된 김재우입니다.  개인적으로 코스타는 해외에 나와 있거나 거주하는 한인 디아스포라 크리스천의 정체성과 비전을 담아내는 모임이자 그릇이라 생각합니다. 그래서 이번 코스타에서의 예배를 생각할 때 '한인디아스포라의 이야기와 비전을 담아내는 은혜의 그릇'이란 이미지가 떠올랐습니다. 그래서 예배팀도 코스타 참가자들이 다양한것 처럼 한인 1세와 2세, 유학생과 이민자,...

[KOSTA 2018 D5] 파송 예배

파송의 예배입니다. 손에 손 잡고, 우리는 코스탄! 노진준 목사님께서는 은혜가 은혜되기 위한 우리의 죄된 상태에 대해서 그리고 그 은혜로 말미암아 이제는 조금씩 조금씩 나아갈 수 있다는 복음의 소망의 소식을 다시 상기시켜 주셨습니다. 함께 성찬에 참여합니다. 성찬을 마친 후, 자리에 앉아 자신에게 보내는 엽서를 작성합니다. 작성된 엽서는 약 6개월 후에 코스탄들에게 보내어집니다. 코스타의 감격과 결단을 다시금 확인하는 시간이 되기를 기대합니다. 코스타는 악수례로 끝납니다....

[KOSTA 2018 풍경] 상담팀

전국 각지에서 오신 상담팀이 한 자리네 보였습니다. 함께 기도하는 모습이 아름답습니다. 위에서 보니 앉아있는 모습이 하트 모양입니다. 사랑을 듬뿍 채워 상담하겠다는 의지가 보입니다. 갑자기 하늘에서 소리가 들리되 "여기를 보세요". 몇 분들은 "저 사람 누구야?" 하면서 위를 쳐다보는 것 같습니다. ^^ 다들 수고...

[KOSTA 2018 D5] 오전 풍경

우리는 하나님의 자녀! 예술품들입니다. 마지막 식사 시간도 강사님의 지혜를 나누는 지혜롭고 부지런한 조! 기도나무에 무성한 잎들이 예쁘게 달렸습니다. 멘토님들 수고 많으셨어요.  ...

[KOSTA 2018 섬기는 이들] Youth

  Since 2009, Youth KOSTA has been led by University of Illinois Urbana-Champaign alumni and volunteers in the Chicagoland area. The main purpose and vision of Youth KOSTA is to dive deeper into God's Word and learn further about God's love for us. Many of our...

[KOSTA 2018 새내기 강사 4] 정해균 목사

정해균 목사님, YouthKOSTA 에서 오래 섬기시고, 또 시카고 코스타까지 섬겨주심에 감사드립니다. YouthKOSTA에 참석했던 학생들이 장성해서 이제는 시카고 코스타에 참여하는 학생들도 있다고 들었습니다. 이번 시카고 코스타에서 목사님을 알아보고 인사하는 학생들이 있을 것 같은데요, 많이 반가우시겠어요. 시카고 코스타는 처음이신 것으로 압니다. 1. 미국 코스탄들을 향한 인사를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정해균입니다. 반갑습니다. 하나님이 자매님!! 형제님!!을 사랑하실...

[KOSTA 2018 D4] 마지막 밤 2

어른과 Kids 프로그램이 다 끝난 후에도 Youth 들의 프로그램은 계속 됩니다. 조명이 거의 없는 방에서 밤 10시가 넘은 시간에 뜨겁게 찬양하고 있습니다. 네명으로 구성된 밴드의 실력이 탁월해서, 아이들이 마음껏 찬양에 집중할 수 있습니다. 아이들이 정말 좋아하며 뛰는 모습이 보기에 좋습니다. 사용하는 건물이 밤 11시까지 밖에 사용할 수 없다고 합니다. 그 제한이 없으면 더 늦게까지 있었으면 하는 아이들의 마음을 읽을 수 있었습니다. 더 늦게까지 수고하는 분들이...

[KOSTA 2018 D4] 마지막 밤 1

마지막날 조별 모임을 위해 집회장소를 떠나 기숙사로 향하고 있습니다. 여느 해에 비해 책방에 들르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쟁쟁한 책소개 강사님들의 좋은 책소개가 영향을 끼친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책 판매는 작년에 미치지 못한다고 합니다. 유치, 유년부도 마지막 밤 프로그램을 마치고 쉬고 있습니다. 방문한 시간이 마침 섬기는 분들이 간식을 드시는 시간이었습니다. 드시던 간식을 잠깐 미루어 두시고 사진 촬영에 응해주셨습니다. 수고하고 지치신 선생님들 많이 드시고 피로 회복하시기...

[KOSTA 2018 D4] 저녁 집회

박선양 자매님께서 "내가 너희를 고아와 같이 버려두지 아니하고 너희에게로 오리라"는 요한복음14:18절 말씀으로 자신의 경험을 나누어 주셨습니다. "고아같이 저를 버려 두지 않으시겠다는 하나님의 음성, 사방으로 우겨쌈을 당하여도 싸이지 아니하고 답답한 일을 당해도 낙심치 않을 것이며 박해를 받아도 거꾸러뜨림을 당해도 결코 망하지 않을 것이라는 말씀으로 지난 몇 달간 하나님께서는 마음 깊은 곳까지 저를 위로하시고 제 안의 두려움을 몰아 내주셨습니다. ..." 이후 "비밀스럽게...

[KOSTA 2018 D4] 오후 풍경

금식을 하는 날이라 점심 시간이 널널합니다. 강사님과 대화의 시간을 가지고 있습니다. 점심을 금식한 후라 저녁 식사 하러오는 표정들이 매우 밝습니다. "먹을 수 있다~". 캠퍼스의 시설이 훌륭합니다. 약간 아쉽다면 식당이 좀 좁습니다. 자리를 찾기 어려운 경우가 몇번 있었습니다. 요리 실력은 좋은 편입니다. 하지만, 양식 일색이라는 것이 올해는 김치가 등장하지 않고 양식 일색이었습니다. 기도나무에 기도 잎이 주렁주렁 열렸습니다. 드려진 기도마다 풍성하게 열매맺기 원합니다....